한의학원론
저자
최승훈
출판사
군자출판사
facebook twitter email printer
미리보기
한의학 > 기초한의학
정가
90,000원
판매가
85,500원
적립금
1,710원
발행일
2020-07-06
페이지수
776 Pages
 
ISBN13
 
9791159555787
제본형태
Hardcover
배송비
결제금액이 25,000원 이상 무료배송
주문수량
updown

인류는 삶의 세 가지 기본 요소인 의식주와 더불어 살아가는 동안 끊임없이 발생하는 질병을 극복하기 위해 부단히 노력해왔으며, 이는 전통의학의 형태로 계승 발전되었다. 그러므로 전통의학에는 인류 탄생 이후 축적해온 귀중하고도 방대한 임상 경험과 기술이 담겨져 있다. 이와 관련하여 『회남자(淮南子)』는 고대 중국문명의 창시자 가운데 하나인 神農이 “하루에 70 가지 약물을 맛보았다” 는 기록을 통해 수천 년에 걸쳐 진행된 한약 관련 임상 경험을 소개하고 있다. 그러한 경험을 바탕으로 형성된 君臣佐使이론에 따라 처방된 한약화합물이 양약보다 인체 내 대사산물의 화학적 구조에 더 유사하다는 최근 연구결과는 한의약의 가치를 과학적으로 입증하고 있다. 의학은 건강을 유지하고 질병을 예방, 완화시키거나 치료하는 학문 (혹은 기술)이다. 의학은 인체를 대상으로 하는데, 인체에 관한 객관적인 진리체계 구성은 거의 불가능하다. 왜냐하면 몸에서 나타나는 생명현상은 물리적으로 환원될 수 없는 함수의 추상적 속성을 지니기 때문에 애매모호한 측면이 많고 절대적인 기준이 성립될 수 없다. 따라서 의학의 진리체계는 결국 우리 몸의 비질서(disorder)를 질서(order)로 환원시키는 능력을 우선적인 대안으로 삼을 수 밖에 없고, 어떤 방식이던지 비질서를 질서로 환원시키는 능력이 있으면 넓은 의미에서 의학으로 인정받게 된다. 그러한 관점에서 현재 지구상에는 양의학과 함께 한의학 등 다양한 전통의학이 광의의 의학으로 공존하고 있다.


한의학은 중국에서 기원하여 조선시대 허준의 『동의보감』을 거쳐 이제마의 사상의학에 이르러 독자적인 발전을 이룬 우리 민족 전통의학이다. 근대 서구 자연과학기술에 힘입어 양의학이 급진적인 발전을 이루어 왔음에도 불구하고, 국내외에서 한의학은 지속적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이는 각종 난치성 질환을 극복하기 위한 인체 스스로의 능력을 높이는 데에 무기력한 양의학의 한계에서 비롯되었다. 그러므로 자연과학을 도구로 분석적、환원주의적、객관적 접근을 하면서 실험에 기반을 두고 질병 중심으로 적극적、공격적인 cure를 하고 있는 인위적 성격의 양의학과, 전통과학을 도구로 전인적、주관적 접근을 하면서 경험에 기반을 두고 인간중심으로 예방적、방어적인 care를 하고 있는 자연주의적 한의학의 상호보완을 통해 인간과 질병의 문제를 동시에 해결할 수 있는 새로운 의학의 탄생을 기대하고 있다.


한의학이 채택하고 있는 기본 관점과 내용들이 궁극적으로 첨단 자연과학과 충돌해서는 안되고 또 그렇게 보이지도 않는다. 무엇보다도 한의학에서는 인간이 자연의 산물이기 때문에 자연의 이치에 따라 살아야 하고, 만약 그렇지 않으면 질병으로 대표되는 비정상적인 상태에 빠지며, 이 비정상적인 상태에서 정상적인 상태로 환원되기 위해서는

인간이 속한 자연의 법칙에 따라 자연의 산물을 활용해야 한다는 대전제를 가진다. 이러한 방식으로 수천년 동안 활용되고 발전을 거듭해왔기 때문에 한의학은 인체에서 발생한 질병을 치료하기 위한 최적의 형태를 지닌 기술과 도구를 가지고 있다. 그러한 이유로 한의학은 현대에도 주류의학의 한 축으로서 충분한 자격을 갖추고 있다. 다만 지속적인 발전과 더 보편적인 활용을 위해서 현대 과학기술과의 접목이 필요하다.


서구 과학문명이 밀려오면서 한의학이 이전에는 경험하지 못했던 중대한 도전에 직면해 있다. 물론 그렇다고 해서 한의학이 폐기되거나 사라질 가능성은 없다. 그러나 지금과 같은 모습으로 계속 남아있지는 않을 것이다. 아마도 한의학의 내용 가운데 의료로서 유용하고 가치 있는 부분만을 남기는 취사선택의 과정이 진행될 것이다. 그러한 상황에 대비하여 한의계 스스로는 무엇이 남을 것이고 또 무엇을 남길 것인가를 고민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약 백 년 전 중국에서 제기되었던 ‘폐의존약(廢醫存藥)’의 구호처럼, 침구와 한약 같은 실용 임상 지식과 기술만 선택적으로 남아 양의학으로 합병될 것이고, 침구와 한약의 작동원리를 설명해왔던 이론부분은 배척될 것이다. 그러나 그리 되면 결국에는 침구와 한약까지도 枯死시킬 것이며, 이는 역사의 후퇴일 수밖에 없다. 그러므로 전 한의계가 공유하고 있는 최소한의 이론적인 내용은 이제 스스로 확보해야만 한다. 그러한 의미에서 이 책은 앞으로 바람직한 통합의학의 시대에 모두가 공감하고 수용해야 할 기반 제공을 목표로 한다. 2009년 세계전통의학 문헌 가운데 최초로 유네스코 세계기록문화유산으로 등재되고 최근에 국보로까지 지정된 『동의보감』은 400년전 동북아지역의 의학지식과 기술을 총망라하고 있다. 조목조목 밝혔듯이 대부분의 내용은 허준(許浚) 자신의 창의적 컨텐츠가 아니고 그때까지 전해 내려온 중국의학의 정수(精髓)를 체계적으로 정리한 것이다. 이처럼 전통의학이라고 하더라도 국적과 민족을 초월할 수 있어야 그 보편적 가치는 더욱 빛을 발한다. 이 책은 한의학에 대한 개론 수준에서의 이해를 돕기 위해 기초 이론 뿐만 아니라 자주 발생하는 질병 패턴 105개 증(證), 많이 쓰이는 한약(본초) 274종과 151개 대표 처방을 소개하고 있다.


30년전 대만과 중국에서 교환교수로 근무하면서부터 우리나라에도 한의학 전반을 성실하게 안내하는 한의학개론서가 있었으면 하는 생각을 가졌었다. 이제 군자출판사의 도움으로 그 포부를 펼치고자 한다.


뜻을 공유하면서 그간 필요한 자료를 제공하고 각 분야에 대한 교정과 감수를 담당해준 심범상 교수(경희대), 박경모 교수(경희대), 김기왕 교수(부산대), 인창식 교수(경희대), 오명숙 교수(경희대), 이의주 교수(경희대), 이상훈 교수(경희대), 김윤경 교수(원광대) 이시우 박사(한국한의학연구원), 김재욱 박사(한국한의학연구원), 이준환 박사(한국한의학연구원), 최고야 박사(한국한의학연구원), 그리고 남민호 박사(한국과학기술연구원, KIST)에게 특별한 감사를 드린다.


한국 한의계를 대표하는 각 분야 전문가들과 2015년부터 33차례에 걸친 집담회를 거치면서 이 책의 출간을 위하여 한 뜻으로 작업할 수 있었음에 무한한 감사와 보람을 느낀다.

2020년 여름

최 승 훈


PART 01 기초이론

제1장 역사

제1절 한국

1. 한국 의학사의 전반적인 흐름

2. 한국 의학의 중요 성과

제2절 중국

1. 고대 중국 의학 이론체계의 형성

2. 고대 중국 의학 이론체계의 확립

3. 중국 의학 이론체계의 발전

제3절 국제기구


제2장 관점과 사유

제1절 관점

1. 천인관(天人觀)

2. 생명관

3. 질병관

제2절 사유(思惟)

1. 사유 특징

2. 사유 방법


제3장 이론체계

제1절 정체관념(整體觀念)

1. 유기적인 통일체로서 인체

2. 사람과 자연환경의 통일성 

3. 사람과 사회환경의 통일성

제2절 변증논치(辨證論治)

1. 병(病)、증(證)、증(症)의 기본 개념

2. 변증논치의 기본 개념

3. 동병이치(同病異治)와 이병동치(異病同治)

4. 변증(辨證)과 변병(辨病)의 결합


제4장 기、음양、오행

제1절 정기학설(원기론) 

1. 고대 철학에서의 정과 기의 기본 개념

2. 정기학설의 기본 내용 

3. 정기학설의 한의학에서의 응용 

제2절 음양학설 

1. 음양의 개념

2. 음양학설의 기본 내용 

3. 음양학설의 한의학에서의 응용 

제3절 오행학설 

1. 오행의 기본 개념 

2. 오행학설의 주요 내용 

3. 오행학설의 한의학에서의 응용 

제4절 기론、음양학설、오행학설의 상호관계 


제5장 기、혈、진액

제1절 기(氣)

1. 기의 기본 개념

2. 기의 생성

3. 기의 운동

4. 기의 생리공능

5. 기의 분류

제2절 혈(血)

1. 혈의 기본 개념

2. 혈의 생성

3. 혈의 순행

4. 혈의 생리공능

제3절 진액(津液)

1. 진액의 기본 개념

2. 진액의 생성、수포와 배설(진액의 대사)

3. 진액의 공능

제4절 기혈진액의 관계

1. 기와 혈의 관계

2. 기와 진액의 관계

3. 혈과 진액의 관계


제6장 장상

제1절 장상학설(藏象學說)

1. 장상(藏象)

2. 장상학설의 형성

3. 장상학설의 특징

4. 오장、육부와 기항지부의 생리 특징

5. 장부 정기 음양의 개념과 작용

제2절 오장(五臟)

1. 간(肝)

2. 심(心)

3. 비(脾)

4. 폐(肺)

5. 신(腎)

제3절 육부(六腑)

1. 담(膽)

2. 위(胃)

3. 소장(小腸)

4. 대장(大腸)

5. 방광(膀胱)

6. 삼초(三焦)

제4절 기항지부(奇恒之府)

1. 뇌(腦)

2. 여자포(女子胞)

제5절 장부간의 관계

1. 오장 간의 관계

2. 육부 간의 관계

3. 오장과 육부의 관계


제7장 경락

제1절 경락의 개념과 경락계통 

1. 경락의 개념

2. 경락계통 

제2절 경락의 기본 생리 공능 

1. 전신의 기혈을 운행시키며, 장부조직에 영양을 공급한다

2. 장부와 기관을 연결하고, 상하내외를 소통시킨다

3. 정보를 감응 전도하며, 기능의 평형을 조절한다 

제3절 십이경맥

1. 명칭 

2. 순행부위

3. 순행원칙

제4절 기경팔맥(奇經八脈)

1. 독맥 

2. 임맥 

3. 충맥

4. 대맥

5. 음양교맥 

6. 음양유맥 

제5절 경별、별락、경근、피부

1. 경별

2. 별락

3. 경근 

4. 피부 


제8장 형체와 주요 기관

제1절 형체 

1. 피(皮) 

2. 육(肉) 

3. 맥(脈)

4. 근(筋) 

5. 뼈(骨)

제2절 주요 기관(관규, 官竅)

1. 눈

2. 혀

3. 입

[부] 치아

4. 코 

5. 귀

[부] 인후

6. 전음(前陰) 

7. 항문(후음, 後陰)

제9장 병인

제1절 외감 병인(外感 病因)

1. 육음(六淫)

2. 여기(癘氣)

제2절 내상 병인(內傷 病因)

1. 칠정(七情)

2. 노일(勞逸)

3. 음식(飮食)

제3절 속발성 병인(續發性 病因)

1. 수습담음(水濕痰飮)

2. 어혈(瘀血)

제4절 기타 병인(其他 病因)

1. 외상(外傷)


제10장 병기

제1절 발병

1. 발병의 기본 원리

2. 발병에 영향을 미치는 주요 인자

제2절 기본 병기

1. 사정 성쇠(邪正 盛衰)

2. 음양 실조(陰陽 失調)

3. 기혈 실상(氣血 失常)

4. 진액대사(津液代謝)의 실상(失常)

제3절 질병의 전변(傳變)

1. 병위(病位)의 전변(傳變)

2. 한열(寒熱)의 전화(轉化)

3. 허실(虛實)의 전화(轉化)


PART 02 진단과 치료


제11장 진찰방법

제1절 망진(望診)

제2절 문진(聞診)

1. 소리

2. 냄새

제3절 문진(問診)

1. 주소(主訴)

2. 병력

3. 현재 증상

제4절 절진(切診)

1. 맥진

2. 안진(按診)


제12장 변증

제1절 팔강변증(八綱辨證)

1. 표리(表裏)

2. 한열(寒熱)

3. 허실(虛實)

4. 음양(陰陽)

제2절 기혈변증(氣血辨證)

1. 기허증(氣虛證)

2. 기체증(氣滯證)

3. 기역증(氣逆證)

4. 기함증(氣陷證)

5. 기폐증(氣閉證)

6. 혈허증(血虛證)

7. 혈어증(血瘀證)

8. 혈열증(血熱證)

9. 혈한증(血寒證)

10. 혈탈증(血脫證)

11. 혈조증(血燥證)

12. 기혈양허증(氣血兩虛證)

13. 기음양허증(氣陰兩虛證)

제3절 진액변증(津液辨證)

1. 진액휴손증(津液虧損證)

2. 수음내정증(水飮內停證)

3. 수습범람증(水濕泛濫證)

4. 한습증(寒濕證)

5. 습열증(濕熱證)

6. 풍담증(風痰證)

7. 한담증(寒痰證)

8. 열담증(熱痰證)

9. 조담증(燥痰證)

10. 습담증(濕痰證)

11. 담기호결증(痰氣互結證)

제4절 장부변증(臟腑辨證)

1. 오장변증(五臟辨證)

2. 육부변증(六腑辨證)

3. 장부겸병변증(臟腑兼病辨證)

제5절 기항지부변증(奇恒之腑辨證)

1. 뇌와 골수병변증(骨髓病辨證)

2. 맥병변증(脈病辨證)

3. 포궁병변증(胞宮病辨證)

제6절 기타 변증방법

1. 병인변증(病因辨證)

2. 육경변증(六經辨證)

3. 위기영혈변증(衛氣營血辨證)

4. 삼초변증(三焦辨證)


제13장 양생

제1절 양생의 기본 원칙

1. 자연의 법칙 - 시간의 리듬에 적응한다

2. 안정된 정신과 심리 상태를 유지한다

3. 적절한 성생활을 한다

4. 신체의 단련을 중요시한다

5. 음식을 적절하게 섭취한다

6. 병사(病邪)의 침해(侵害)를 막는다

제2절 양생의 주요 방법

1. 순시섭양(順時攝養)

2. 조신(調神) 양생

3. 석정(惜精) 양생

4. 음식 양생

5. 전통적인 건강체조법

6. 약물을 통한 양생

7. 추나(推拿)와 침구 양생

8. 체질과 양생


제14장 치료원칙과 치법

제1절 치료원칙

1. 조기치료

2. 치병구본(治病求本)

3. 부정거사(扶正袪邪)

4. 음양 조정(陰陽 調整)

5. 기혈 조리(氣血 調理)

6. 장부 조리(臟腑 調理)

7. 삼인제의(三因制宜)

제2절 치법(治法)

1. 한법(汗法)

2. 토법(吐法)

3. 하법(下法)

4. 화법(和法)

5. 온법(溫法)

6. 청법(淸法)

7. 소법(消法)

8. 보법(補法)


제15장 체질

제1절 체질의 개념

1. 체질의 기본 개념

2. 체질의 구성

3. 체질의 표지

4. 체질의 특성

제2절 체질학설의 형성과 발전

1. 동서고금의 체질론

2. 사상체질의학


제16장 본초

제1절 본초의 품질

1. 본초의 명명

2. 본초의 채집

3. 본초의 포제(炮製)

4. 한약재의 생산과 품질관리 체계

제2절 본초의 효능

1. 사기(四氣)

2. 오미(五味)

3. 승강부침(升降浮沈)

4. 귀경(歸經)

5. 독성(毒性)

제3절 한약의 용법

1. 제량(劑量)

2. 배오(配伍)

3. 용약 금기

4. 한약 달이는 방법과 복용 방법

제4절 상용 본초

1. 해표약(解表藥)

2. 청열약(淸熱藥)

3. 사하약(瀉下藥)

4. 거풍습약(袪風濕藥)

5. 화습약(化濕藥)

6. 이수삼습약(利水渗濕藥)

7. 온리약(溫裏藥)

8. 이기약(理氣藥)

9. 소식약(消食藥)

10. 구충약(驅蟲藥)

11. 지혈약(止血藥)

12. 활혈거어약(活血袪瘀藥)

13. 화담지해평천약(化痰止咳平喘藥)

14. 안신약(安神藥)

15. 평간식풍약(平肝息風藥)

16. 개규약(開竅藥)

17. 보익약(補益藥)

18. 수삽약(收澁藥)

19. 용토약(涌吐藥)

20. 외용약(外用藥)

21. 유용한 웹사이트


제17장 방제

제1절 방제의 조성

1. 조성 원칙

2. 조성 변화

제2절 방제의 용법

1. 상용 제형

2. 탕제 용법

제3절 상용 처방

1. 해표제(解表劑)

2. 청열제(淸熱劑)

3. 온리제(溫裏劑)

4. 사하제(瀉下劑)

5. 화해제(和解劑)

6. 보익제(補益劑)

7. 고삽제(苦澁劑)

8. 안신제(安神劑)

9. 개규제(開竅劑)

10. 이기제(理氣劑)

11. 이혈제(理血劑)

12. 치풍제(治風劑)

13. 거습제(袪濕劑)

14. 거담제(袪痰劑)

15. 소식제(消食劑)

16. 치옹제(治癰劑)


제18장 침구

제1절 수혈

1. 수혈의 분류와 작용

2. 수혈의 위치를 정하는 방법

제2절 침과 뜸을 놓는 방법 

1. 자법(刺法)

2. 뜸(구법, 灸法)

3. 부항 

4. 이혈요법(耳穴療法)

제3절 침구치료

1. 침구치료의 작용

2. 침구치료의 원칙

3. 침구배혈처방

4. 특정혈의 응용


일반 색인 

인물 색인 

문헌 색인

변증 색인 (가나다순)

변증 색인 (분류순)

본초 색인 (가나다순)

본초 색인 (분류순)

처방 색인 (가나다순)

처방 색인 (분류순)

저자소개 

배송안내

당일출고
List
구분 13시 이전 13시 이후
군자도서 당일출고 1일 추가
타사도서 1일 ~ 2일 추가 2일 ~ 3일 추가

고객님께서 급히 필요하신 상품은 별도로 나누어 주문하시면 수령시간이 절약됩니다.

  • - 당일 13시 이전에 주문과 결제가 확인된 주문건에 대해서 당일출고를 진행합니다. (단, 타사도서, 원서 제외되며 군자출판사에서 출간된 도서로 이뤄진 주문건에 한합니다.)
  • - 월요일 ~ 금요일 사이에 출고가 진행되며, 토요일과 일요일, 연휴기간에는 배송업무가 없으므로 구매에 참고 바랍니다.
  • - 도서수령일의 경우 제품이 출고된 후 하루에서 이틀정도 추가되며, 배송시간은 안내가 어렵습니다.
해외원서의 경우

국내에서 재고를 보유한 업체가 없는 경우 해외주문을 해야 하는 상황이 생깁니다.
이 경우 4~5주 안에 공급이 가능하며 현지 출판사 사정에 따라 구입이 어려운 경우 2~3주 안에 공지해 드립니다.
# 재고 유무는 주문 전 사이트 상에서 배송 안내 문구로 구분 가능하며, 필요에 따라 전화 문의 주시면 거래처를 통해 다시 한번 국내재고를 확인해 드립니다.

배송비 안내

  • - 25,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결제금액이 25,000원 미만일 경우 2,500원의 배송료가 자동으로 추가됩니다.
  • - 반품/취소.환불 시 배송비는 최소 무료 배송이 되었을 경우, 처음 발생한 배송비까지 소급 적용될 수 있으며, 상품 하자로 인한 도서 교환시에는 무료로 가능합니다.

반품안내

전자상거래에 의한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에 의거 반품 가능 기간내에는 반품을 요청하실 수 있습니다.

반품가능기간
  • - 단순변심 : 물품 수령 후 14일 이내 (단, 고객님의 요청으로 주문된 해외원서 제외)
교환이나 반품, 환불이 가능한 경우
  • - 주문하신 것과 다른 상품을 받으신 경우
  • - 파본인 상품을 받으신 경우
  • - 배송과정에서 손상된 상품을 받으신 경우
교환이나 반품, 환불이 불가능한 경우
  • - 개봉된 DVD, CD-ROM, 카세트테이프 (단, 배송 중 파손된 상품 제외)
  • - 탐독의 흔적이 있는 경우
  • - 소비자의 실수로 상품이 훼손된 경우
  • - 고객님의 주문으로 수입된 해외 도서인 경우
  • - 수령일로 14일 지난 상품의 경우

반품절차

3일 이내에 알려주세요.
  • - 책을 받으신 3일 이내에 고객센터 031-943-1888 혹은 1:1 문의게시판을 통해 반품의사를 알려주세요.
  • - 도서명과 환불 계좌를 알려주시면 빠른 처리 가능합니다.
  • - 도서는 택배 또는 등기우편으로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참고
  • - 14일 이내에 교환/반품/환불 받으실 상품이 회수되어야 하며, 반품과 환불의 경우 상품주문시 면제받으셨던 배송비와 반품배송비까지 고객님께서 부담하시게 됩니다.
반품주소

(10881) 경기도 파주시 회동길 338 (서패동 474-1) 군자출판사빌딩 4층

환불방법
  • - 카드결제 시 카드 승인취소절차를 밟게 되며 무통장입금시 현금 환불 혹은 적립금으로 변환 가능합니다.
  • - 반품도서와 함께 주문번호와 환불계좌번호를 알려주시면 빠른 처리 가능합니다.
Total 0
List
No 제목 글쓴이 등록일 상태
상품문의 작성

이 분야의 베스트도서

이 분야의 신간도서